『우즈베키스탄의 고려인들』

원어 항목명 Корейцы Узбекистана: Кто есть кто
영문 Who’s who in Uzbekistan Koreans
분야 문화·교육/언론·출판
유형 문헌/단행본
지역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주 타슈켄트시  
시대 현대/현대
상세정보
저술 시기/일시 1993년
간행 시기/일시 1997년
원어 항목명 Корейцы Узбекистана: Кто есть кто
정의

1997년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시에서 발행된 고려인 관련 안내서.

개설

『우즈베키스탄의 고려인들』는 언론인 김 브루트는 우즈베키스탄의 주요 고려인들과 고려인 기관에 대한 정보를 체계적으로 정리하여 안내 책자의 형태로 만든 것이다. 저자인 김 브루트는 서문에서 『우즈베키스탄의 고려인들』이 백과사전은 아니고 소형 안내서라고 밝히고는 있지만 그 내용을 볼 때 인명과 기관명 등 고려인 사회에 관한 많은 내용이 사전식으로 정리된 점을 보면 소형 백과사전에 가깝다. 1993년부터 지료 수집과 집필을 시작한 김 브루트는 국가 문서 자료를 비롯하여 지방의 고려인 조직 및 개인 소장 자료를 확보하였고 이를 토대로 정리하였다. 정확한 출판 연도가 명기되어 있지 않아서 언제 출판되었는지 알 수는 없지만 내용을 볼 때 1997년 강제 이주 60주년을 즈음하여 세상이 나온 것으로 판단된다.

『우즈베키스탄의 고려인들』에는 우즈베키스탄의 주요 고려인 인물, 즉 사회주의 노동 영웅, 공훈 예술가, 학자를 비롯하여 고려인문화협회 등의 기관, 그리고 우즈베키스탄의 한국학에 관한 내용 등 백과사전을 방불케 하는 주요 항목을 포괄하고 있다. 국가기록원에서 발췌한 주요 사진 및 통계 자료 등이 인용되어 있기도 하다. 우즈베키스탄 고려인에 대한 귀중한 내용이 포함되어 있어서 책의 가치는 매우 높다고 볼 수 있다. 특히 책의 후반부에 별도로 배치하고 있는 우즈베키스탄 고려인 사회주의 노동 영웅 명단, 우즈베키스탄 공화국의 공훈 예술가 및 학자, 과학자 명단, 한국전 참전 소련 국적 고려인 명단 등은 다른 어떤 곳에서도 찾기 힘든 일목요연한 정보에 속한다.

편찬/간행 경위

고려인들의 중앙아시아 강제 이주 60주년을 즈음하여 다양한 분야에서 성공한 고려인들을 소개함으로써 고려인들의 자긍심을 고취할 목적으로 출판하였다.

형태

전체 177쪽이며 B5 크기의 판형을 하고 있다. 인명사전 형식의 책자로 발간하였다.

구성/내용

주요 고려인들 인명과 사건, 지명 등이 알파벳 순으로 정리되었다.

의의와 평가

우즈베키스탄 고려인들과 사회를 이해하는 데 필요한 귀중한 자료이다. 보완본 출간이 필요하다.

참고문헌
  • 심헌용·한 발레리, 『중앙아시아의 코리안 에트노스-어제와 오늘』(이매진, 2013)
  • Ким Брутт, 『Корейцы Узбекистана: Кто есть кто』(Ташкент-Сеул, 1999)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