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소피야 성춘오브나

원어 항목명 Пак София Сончуновна
분야 역사/근현대
유형 인물/예술인
지역 카자흐스탄 알마티주 알마티시  
시대 근대/일제 강점기|현대/현대
상세정보
출생 시기/일시 1935년
수학 시기/일시 1955년
수학 시기/일시 1960년
몰년 시기/일시 2005년
출생지 러시아 연해주
학교|수학지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주
활동지 카자흐스탄 알마티시 파파니나 거리 70-1
원어 항목명 Пак София Сончуновна
성격 예술인
성별
대표 경력 고려극장 배우
정의

카자흐스탄에 있던 고려극장에서 활동한 고려인 연극배우.

개설

박 소피야 성춘오브나[1935~2005]는 고려극장에서 인민배우 이함덕을 잇는 배우로 수십여 편의 연극에 출연하였으며, 한국 민요와 서정적인 노래를 잘 부른 가수로도 유명하였다.

가계

카자흐스탄 공화국 인민배우 김 블라디미르 예고로비치[1936~1997]는 박 소피야 성춘오브나의 타슈켄트 극장예술대학 동기생이며 남편이다.

활동 사항

박 소피야 성춘오브나는 러시아 연해주에서 태어났다. 1955년부터 1960년에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극장예술대학을 졸업하였다. 고려극장에 들어가서 인민배우 이함덕이 죽은 후에는 베르나르다 알바의 역을 맡게 되었다. 박 소피야 성춘오브나는 최영근의 「젊어서 죽지말라」에서 자식의 안녕을 위해 희생하는 고려인 어머니의 전형을 잘 보여 주었다. 고려극장에서 주역을 맡게 되기까지, 이함덕, 김진과 같은 인민 배우와 최봉도와 같은 공훈 배우들이 박 소피야 성춘오브나의 파트너로 출연하여 연기력의 성장에 도움을 주었다. 한국 민요와 서정적 노래를 부르는 가수로도 유명하였는데, 악극 「춘향전」이 유명하며 순회공연에서는 독창으로도 노래를 불렀다. 「심청전」에서 뺑덕어멈, 「춘향전」과 같은 고전 작품에서 배역을 잘 소화하였다. 「어머니의 들판」은 소련 극장예술제에서 소련 문화부 작품상을 받았으며, 박 소피야 성춘오브나도 주연 배우들과 함께 표창을 받았다.

저술 및 작품

고려극장에서 공연한 연극으로 최영근의 「젊어서 죽지 말라」에서 어머니 역, 「심청전」에서 뺑덕어멈 역을 맡았다. 악극 「춘향전」과 「어머니의 들판」에도 출연하였다.

상훈과 추모

1983년 카자흐스탄 공화국 공훈배우 칭호를 받았다.

참고문헌
  • 최영근 외, 『고려극장의 역사』(알마티: 라리테트, 2007)
  • 『흐르는 강물처럼, 사진으로 보는 고려극장 66년(1932~1998)』(고려극장 66주년 편집위원회, 1998)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