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일본 총영사관

원어 항목명 Бывшее японское консульство
분야 역사/근현대
유형 유적/건물
지역 러시아 연해주지방 블라디보스토크시 오케얀스키 대로 7  
시대 근대/개항기|근대/일제 강점기
상세정보
건립 시기/일시 1916년
훼철|철거 시기/일시 1946년
현 소재지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시 오케얀스키 대로 7
원어 항목명 Бывшее японское консульство
원어 주소 ул.Океанский проспект 7, Владивосток, Приморский край, Россия
영문 주소 Ul. Okeansky Prospekt 7, Vladivostok, Primorskiy kray, Russia
GPS 좌표 43.116767, 131.885885
성격 건물
정의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시에 있는 일제 강점기 일본의 공관 건물.

위치

구 일본 총영사관은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시 오케얀스키 대로 7번지에 있다. 금각만 부두가 눈앞에 보이는 시내 요지에 있다. 오케얀스키 거리에서 혁명 광장을 향해 가다가 광장에 못 미쳐 오른쪽에 건물이 있다.

형태

1916년 건립된 구 일본 총영사관 건물은 약 100여 평[약 331㎡] 규모의 2층 석조 건물로, 원형을 비교적 그대로 보존하고 있다. 건물에는 일본을 상징하는 국화 모양이 새겨져 있다. 과거에는 건물 앞에 두 마리의 사자상이 있었으나 지금은 찾아볼 수 없다. 지하에는 한인 독립운동가들을 투옥했던 감방이 있었다.

현황

구 일본 총영사관 건물은 현재 연해주 지방법원으로 사용되고 있다.

의의와 평가

구 일본 총영사관은 러시아 연해주 지역의 항일 독립운동을 탄압하던 일본의 대표적인 기구였다. 개척리의 외곽이며 신한촌에서 불과 1㎞ 정도 떨어져 있어 한인들의 독립운동을 감시하며 탄압하였다. 또한 1921년 1월 북간도에서 일어난 15만 원 탈취 사건의 주역인 임국정, 윤준희, 한상호 등이 엄인섭의 밀고로 체포된 뒤 구금당했던 곳이다.

참고문헌
  • 『국외 독립운동 사적지 실태 조사 보고서-2000~2001년도: 중국 만주 지역·러시아 원동 지역·미국 지역』(국가보훈처, 2001)
  • 박환, 『박환 교수와 함께 걷다-블라디보스토크』(국학자료원, 2002)
  • 박환, 『사진으로 보는 러시아지역 한인의 삶과 기억의 공간』(민속원, 2013)
  • 국외 독립운동 사적지(http://oversea.i815.or.kr)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