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척리

원어 항목명 Корейская слободка
한자 開拓里
분야 지리/인문 지리
유형 지명/행정 지명과 마을
지역 러시아 연해주지방 블라디보스토크시  
시대 근대/개항기|근대/일제 강점기
상세정보
개설 시기/일시 1874년
변천 시기/일시 1911년
원어 항목명 Корейская слободка
정의

1874년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시에 형성된 재러 한인 마을.

개설

1874년부터 1911년 신한촌 건설 이전까지 재러 한인들이 밀집 거주하던 블라디보스토크시의 한 구역이다. 을사조약과 한일 병합 전후 국외 항일 독립운동의 중추 기지 역할을 하였다. 개척리의 한인들은 한민회(韓民會)라는 자치기구를 운영하면서 공동체 생활을 영위했다. 신채호, 홍범도, 유인석 등이 개척리에서 활동했다. 또한 개척리에서는 민족 학교인 계동학교, 항일 언론 기관인 해조신문사, 대동공보사와 일제의 조선 강점에 반대하여 성명회 선언서를 발표한 성명회가 조직되기도 했다. 안중근 의사, 「시일야방성대곡」을 쓴 장지연이 활동한 곳으로도 유명하다. 특히 개척리안중근 의사가 하얼빈 의거를 계획했던 곳이다.

명칭 유래

개척리는 ‘개체기(Gechegi)’라고도 불렸는데 군항의 개척과 함께 마을이 이루어졌다는 뜻이 담겨 있다.

형성 및 변천

1873년 블라디보스토크 군항 건설과 함께 개척리에 한인들이 정착하기 시작하였다. 러시아 당국의 강제 조치에 의해 1911년 신한촌으로 한인 거주지가 옮겨지면서 쇠퇴하였다.

현황

현재 러시아 연해주 블라디보스토크 스타디움 부근이다. 남북으로 뻗은 포그라니치나야 거리와 동서로 지나는 스베틀란스카야 거리, 나베르즈나야 거리, 티그로바야 거리의 교차점 네거리 일대가 개척리의 중심부였다.

참고문헌
  • 『국외 독립운동 사적지 실태 조사 보고서-2000~2001년도: 중국 만주 지역·러시아 원동 지역·미국 지역』(국가보훈처, 2001)
  • 반병률, 「러시아 원동 지역 초기 한인 마을 형성과 러시아의 정책에 대한 재해석」(『역사문화연구』40, 한국외국어대학교 역사문화연구소, 2011)
  • 박환, 『러시아지역 한인의 삶과 기억의 공간』(민속원, 2013)
  • 계봉우, 「아령실기」(『독립신문』, 1920. 2. 20~1920. 4. 12)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