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도양차촌[임강시]

한자 三道陽岔村[臨江市]
중문 三道阳岔村[临江市]
분야 지리/인문 지리
유형 지명/행정 지명과 마을
지역 길림성 백산시 임강시 육도구진  
시대 현대/현대
상세정보
성격 행정촌
인구[남/여] 545명, 조선족 474명
개설 시기/일시 1956년
변천 시기/일시 1957년
변천 시기/일시 1960년
변천 시기/일시 1966년
변천 시기/일시 1983년
마을 길림성 훈강시 임강시 육도구진
정의

길림성 훈강시 임강시 육도구진에 있는 행정촌.

개설

임강시 동쪽에 있는 착초정자향(錯草頂子鄕)에 속하는데 향 소재지에서 동남쪽으로 약 5.5㎞ 되는 곳에 있다. 4개의 자연촌으로 되어 있고 인구는 545명인데 그 중에 조선족이 474명이다.

형성 및 변천

1956년에 착초정자향 삼도양차 조선 민족 자치촌이라 했고, 1957년에는 육도구 공사 삼도양차 관리구, 1960년에는 삼도양차 대대, 1966년에는 다시 착초정자 공사에 귀속되고, 1983년에 대대를 촌으로 고쳤다.

현황

1982년 삼도양차촌에 인구는 545명으로, 그 중에 조선족이 474명이다. 또한 1984년 말, 부침 땅 면적은 96.3ha이고 임지가 17.8ha가 있다. 마을에는 소학교, 위생소, 문화실이 각각 하나씩 있었다.

참고문헌
  • 심혜숙, 『중국 조선족 취락 지명과 인구 분포』(연변대학출판사·서울 대학교 출판부, 1993)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