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의촌[교하시]

한자 友誼村[蛟河市]
중문 友谊村
분야 지리/인문 지리
유형 지명/행정 지명과 마을
지역 길림성 길림시 교하시 오림조선족향  
시대 현대/현대
상세정보
성격 마을
인구[남/여] 2,500[실거주민:50]
개설 시기/일시 1930년대 중반
특기 사항 시기/일시 2008년
민족 마을 길림성 교하시 오림조선족향
정의

길림성(吉林省) 교하시(蛟河市) 오림조선족향(烏林朝鮮族鄉)의 조선족 마을.

개설

길림성 교하시 오림조선족향 우의촌은 조선족 마을이다. 해방 전인 1930년대 중반에 건설되었으며 최대 인구는 2,500여 명, 실거주민은 50여 명이다.

명칭 유래

까마귀 숲을 개발하여 마을을 건설하였으며, 그러한 이유에서 ‘오림’ 이라는 명칭이 유래되었다.

형성 및 변천

해방 전 1930년대 중반에 건설되었다.

현황

우의촌에 실재 거주하는 인구는 50여 명이며 대부분이 노인이고 소수의 청장년들이 있다. 교하시 전체에는 21개의 조선족 마을이 있으나 조선족의 감소로 오림조선족향 우의촌을 중심으로 모이고 있는 실정이다.

우의촌은 길림성 사회주의 새농촌 건설 시범촌으로 지정되어 발전과 변화가 예견된다. 특히 2008년 270만 위안을 투자하여 우의촌에 오림향 민속촌 건설을 추진하기 시작했다.

우의촌 오림향 민속촌은 부지 5,600㎢, 건축면적 1,000㎢의 규모이며 촌민 위원회 사무실, 농민 도서관, 문화 활동실, 거가 양로원, 문구장, 민속 전시관 등 복합 시설을 갖추고 있다.

우의촌의 발전과 변화로 귀향하는 사람들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를 하고 있다. 총서기는 윤종호이다.

참고문헌
  • 중앙 인민 방송국 조선어부, 「흥겨운 어깨춤이 절로 나는 민속촌-교하시 오림조선족향 우의촌」(『중국 조선족 농촌 기행』, 민족 출판사, 2008)
  • 재외 동포 재단, 『중국 동북 3성 조선족 마을 현황 연구』(재외동포재단, 2014)
  • 「교하 오림 우의촌에 조선족 민속촌 건설」(『길림 신문』, 2011. 8. 25)(http://www.jlcxwb.com.cn/area/content/2011-08/25/content_62586.htm)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