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족

한자 濊族
중문 濊族
분야 역사/전통 시대
유형 개념 용어/개념 용어(일반)
지역 길림성  흑룡강성  요령성  
시대 고대/초기 국가 시대/고조선
상세정보
개념용어 고대 만주 지역에 거주한 종족
정의

고대 만주 지역에 거주한 종족.

연구사 정리

예족은 중국 북부 지방에서 출발하여 동북 지방을 거쳐 한반도로 들어와 한국 민족의 기본을 이룬다. 예맥족에 대한 연구는 크게 예족과 맥족을 나누어 보는 설과 예맥족을 하나로 보는 설로 나뉜다.

첫째, 예족와 맥족으로 나누어 보는 설이다. 예족은 유문 토기 문화(有文土器文化)를 영위한 고아시아족 계통이고, 맥족은 무문 토기 문화(無文土器文化)를 남긴 퉁구스족 계통으로 파악한다[미카미 쓰구오[三上次男]. 이와 관련해 예맥은 예족과 맥족을 합친 범칭이 아니라 맥족인 고구려를 지칭하는 것이라고도 한다([윤무병(尹武炳)]. 또한 예족과 맥족은 원래 서로 다른 종족이며, 예의 일부가 맥족에 흡수되어 예맥족이라고 불렸는데, 일반적으로 고구려족(高句麗族)을 말한다고 한다[이옥(李玉)]. 예족과 맥족은 같은 종족으로서 거주 지역의 분포에 따라 예족와 맥족으로 불렸다는 것이다[김정배(金貞培)]. 예족은 한반도 중북부와 송화강·길림·눈강(嫩江) 지역 등에 살았고, 맥족은 산동·요동·발해만연안 등에 거주하였다고 한다[예일부(芮逸夫)].

둘째, 예맥을 하나의 종족으로 보는 견해이다. 이에 대해서는 맥족의 일부, 또는 예족의 일부라는 설로 나뉜다. 전자에는 구맥(九貊) 중의 하나[정약용], 또는 예수(濊水) 지역에 거주했던 맥족이라고 보는 연구가 있다[능순성(凌純聲)]. 후자에는 맥은 예족 내의 특정한 부족명이라는 설이 있다[삼품창영(三品彰英)].

현재 학계에서는 예와 맥은 사회·정치적으로 서로 구분이 되지만 종족상으로는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이해되고 있다.

의의

예족은 한반도와 요령성·길림성 등 현재의 중국 동북 지역에 살았던 주민으로, 한반도 중남부에 거주했던 한족(韓族)과 더불어 한민족 형성의 근간을 이루게 되었다.

참고문헌
  • 『삼국사기(三國史記)』
  • 『삼국유사(三國遺事)』
  • 『강역고(疆域考)』
  • 이옥, 『高句麗民族形成과 社會』(교보 문고, 1984)
  • 윤무병, 「濊貊考」(『백산 학보』1, 백산 학회, 1966)
  • 김정배, 「濊貊族에 관한 연구」(『백산 학보』5, 백산 학회, 1968)
  • 박준형, 「濊貊의 형성 과정과 고조선」(『학림』22, 연세 대학교 사학 연구회, 2001)
  • 박경철·송호정, 「예맥, 부여와 고구려의 정체성에 관한 연구」(『고구려 발해 연구』18, 고구려 발해 학회, 2004)
  • 송호정, 「고구려의 족원과 예맥」(『고구려 발해 연구』27, 고구려 발해 학회, 2007)
  • 三品彰英, 「濊貊族小考」(『朝鮮學報』4, 1953)
  • 芮逸夫, 「韓國古代民族考略」(『中韓 論集』1, 1955)
  • 三上次男, 「東北アジアの古代文化と穢人の民族的性格」(『古代東北アジアの史硏究』, 吉川弘文館, 1966)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