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가 유적

한자 梁家 遺蹟
중문 梁家遺址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유적(일반)
지역 요령성 본계시 고대자진 양가촌  
시대 고대/초기 국가 시대/고조선
상세정보
성격 대석개묘/매납유구
양식 대석개묘/매납유구
크기 260cm[길이]|150cm[너비]|12cm[높이](2호 개석)
조성 시기/일시 고조선
발굴 조사 시기/일시 1974년
발굴 조사 시기/일시 1975년
관련 사항 시기/일시 1974년
관련 사항 시기/일시 1975년
소재지 요령성 본계시 고대자진 양가촌
정의

요령성 본계시 고대자진 양가촌에 있는 청동기~초기 철기 시대[고조선 시대]의 매납 유구와 대석개묘.

개설

양가 유적은 요령성 양가촌의 구릉 끝자락과 접혀 있는 완사면지에 있는 청동기 시대의 매납 유구와 초기 철기 시대의 대석개묘군이다. 십이대영자 문화(十二臺營子文化) 정가와자 유형기(鄭家窪子類型期)[기원전 6~4세기] 태자하(太子河) 중상류역 본계시 일대의 물질 문화와 변동 양상을 이해하는 데에 좋은 자료가 되고 있다.

위치

양가 유적은 요령성 본계시 고대자진 양가촌 서쪽 구릉 끝자락과 접해 있는 미고지에 위치하고 있다.

발굴 조사 경위 및 결과

양가 유적은 1974년 양가촌의 주민이 집터를 닦다가 지표 아래 1m 되는 곳에서 비파형 동검과 다뉴기하문경 등이 매납 되어 있는 매납 유구가, 1975년 양가촌 주민이 온실을 수리하기 위해 굴삭기로 땅을 파다가 중세형 동검 등이 부장되어 있는 대석개묘가 발견되어 본계시 박물관(本溪市博物館)이 수습 조사하였다.

형태

양가 유적의 매납 유구는 지표 아래 1m 깊이에 길이 0.97m, 너비 0.75m, 두께 0.14m의 석영 사암제 판석 2매가 중간에 약간의 공간을 남겨둔 채 위 아래로 포개어져 있듯 깔려져 있고, 그 사이 공간에 비파형 동검·다뉴기하문경·검병 두식이 포개어져 출토되었다.

양가 매납 유구의 서쪽 200여 m에서 발견된 2호 유구는 길이 2.6m, 너비 1.5m, 두께 0.12m의 대형 판석 아래에서 인골 조각과 함께 중세형 동검 1점이 출토되었는데, 매장 주체부에 대해서는 보고가 이루어져 있지 않아 구체적인 사항을 알 수 없다.

출토 유물

양가 유적의 매납 유구에서 비파형 동검 1점, 다뉴기하문경 1점, 검병 두식 1점이, 2호 대석개묘에서 중세형 동검 1점이 출토되었다.

현황

양가 유적은 현재까지 조사 당시의 지형 변화가 거의 없어 유적의 보존 상태는 양호한 편이다.

의의와 평가

양가 유적은 십이대영자문화(十二臺營子文化) 정가와자 유형기(鄭家窪子類型期) 양가 일대의 이도하자 유형(二道河子類型) 집단의 물질 문화 동향과 의례 행위를 유추할 수 있는 유적이라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고 있다. 양가 매납 유구에서 출토된 비파형 동검과 다뉴기하문경은 세부 속성에서 약간의 변이가 있기는 하지만, 십이대영자 문화 십이대영자 유형기(十二臺營子類型期)의 전형적인 유물에 속한다.

그러나 중세형 동검 등이 부장되어 있는 양가 대석개묘와 근접하여 횡열 배치되어 있다는 점과 아직까지 요동 전역에서 십이대영자 유형기의 다뉴기하문경이 발견된 적이 없다는 점 등을 고려할 때, 양가 집단이 기원전 6~5세기 십이대영자 문화 정가와자 유형과의 교류를 통해 요서 양식의 비파형 동검·다뉴기하문경 등을 입수하게 되었고 이를 의례 활동과 연관하여 매납하게 되었으며, 곧 이은 기원전 4~3세기 본계 시현 일대의 물질 문화가 후기 청동기 문화인 이도하자 유형에서 초기 철기 시대 문화인 유가초 유형(劉家哨類型)으로 전환되면서 중세형 동검을 부장한 대석개묘가 조성된 것으로 인식되고 있다.

한편 양가 유적을 비롯한 태자하 중상류역의 이도하자 유형과 유가초 유형을 고조선 유적으로 보는 견해도 있다.

참고문헌
  • 오강원, 『비파형 동검 문화와 요령 지역의 청동기 문화』(청계, 2006)
  • 오강원, 「遼寧~西北韓 地域 中細形 銅劍에 관한 硏究」(『淸溪 史學』16, 한국학중앙연구원, 2002)
  • 오강원, 「비파형 동검을 통하여 본 기원전 8~7세기 요동 북부 지역 청동기 제작 기술과 지역간 기술 교류」(『호남 고고 학보』44, 호남 고고 학회, 2013)
  • 오강원, 「遼寧 地域의 靑銅器·初期 鐵器 時代 複合 社會의 形成과 社會 變動」(『先史와 古代』 38, 한국 고대 학회, 2013)
  • 오강원, 「청동기~철기시대 요령·서북한 지역 물질 문화의 전개와 고조선」(『동양학』53, 단국대 동양학연구원, 2013)
  • 魏海波, 「遼寧本溪發現靑銅短劍墓」(『遼寧省本溪, 丹東地區考古會議文集』, 1985)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