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융 광장[심양시]

한자 滿融 廣場[瀋陽市]
중문 满融广场[沈阳市]
분야 지리/인문 지리
유형 지명/시설
지역 요령성 심양시 화평구 혼하참서 가두판서처 만융촌  
시대 현대/현대
상세정보
성격 광장
준공 시기/일시 1934년
관련 사항 시기/일시 1920년대 후반
관련 사항 시기/일시 1990년대 중반
최초 설립지 요령성 심양시 화평구 혼하참서 가두판서처 만융촌
정의

요령성(遼寧省) 심양시(瀋陽市) 화평구(和平區) 혼하참(渾河站) 서가도(西街道) 판사처 만융촌(滿融村)에 있는 광장.

개설

만융촌은 1934년에 건립된 심양시의 조선족 최대 집중촌으로 1,700여 세대, 6,000여 명의 조선족이 거주하고 있다. 1990년대 중반부터 ‘조선족 중심촌’ 건설을 추진하여 30여 동의 아파트를 지었고, 동북 3성에서 조선족들을 대량 흡수해 마을 규모가 점차 커져가고 있다. 만융 광장은 조선족들이 만융촌에 처음 터를 잡았던 장소이다.

건립 경위

만융촌은 중국 지주의 땅이었다. 1920년대 후반, 평안북도에서 집안(集安)과 통화(通化)를 거쳐 온 조선인 엄씨가 옥수수 농사로 소작을 시작하였다. 이후 홍수가 있었는데, 이 일대가 다 잠겼으나 현재의 만융 광장 자리만 잠기지 않았다고 한다. 사람들은 만융 광장의 터에서 토끼 세 마리를 발견했고, 이 자리에 집을 짓고 살기 시작했다. 이후 흰 토끼 세 마리는 만융의 상징이 되었다.

현황

만융 광장 주변에는 조선족 소학교, 적십자 병원을 포함한 주요 시설물과 아파트가 있다. 만융 광장은 조선족들이 만융촌을 형성할 당시 처음 자리를 잡고 집을 짓기 시작한 장소로 이 지역 주민들에게는 매우 의미 있는 공간이다. 현재는 만융촌의 중심 광장이 되어 지역 주민들의 여가와 휴식, 모임을 위한 장소로 활용되고 있다.

참고문헌
  • 「최대 조선족 집중촌의 새로운 발전 모식 추구」(『중국 조선족 종합 뉴스』 2014. 7. 21.)
  • http://www.korean3040.com/bbs/board.php?bo_table=0301&wr_id=13064)
  • 인터뷰(이문길, 남, 만융촌 총서기, 2014. 9. 22.)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