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족 민족 악기 제작 기예[길림성]

한자 朝鮮族 民族 樂器 製作 技藝[吉林省]
중문 民族乐器制作技艺[吉林省]
분야 문화·교육/문화·예술
유형 개념 용어/개념 용어(일반)
지역 길림성  
시대 현대/현대
상세정보
기예 조선족 전통악기 제작 기술
특기 사항 시기/일시 1983년 12월
정의

길림성의 비물질 문화재로 선정된 조선족의 전통 악기 개량 작업.

개설

중국연변에서는 시대적 문화 발전의 수요에 적응하기 위하여 이미 50년대 말[1958년]부터 민족 악기들에 대한 개량 사업에 착수하여 왔는데 60년대 초에 이미 음폭을 넓혀 7성 음계로 된 가야금을 비롯한 현악기들과 건을 올려 전조(轉調)할 수 있게 제작된 목관(木管) 악기들이 사용되고 있다.

조선족 민족 악기 제작 사업

연변조선족자치주 조선족 악기 연구소는 1983년 12월에 건립되었는데 인원 편제가 적고 또한 여러 가지 유리한 조건을 고려하여 연변대학 예술 학원과 합병되어 사업하고 있다. 동 악기 연구소가 건립된 이래 조선족들의 문화적 생활과 예술 사업의 발전을 위하여 현 시대 예술 공연에 적용시킬 수 있는 수많은 악기들에 대한 개량 사업을 추진하여 왔다.

그 중에서도 12평균률로 개량하여 제작된 태평소[중국에선 장새납이라 부름], 소금, 중금, 대금[중국에선 고음젓대(高音橫笛), 중음젓대(中音橫笛) 저음젓대(低音橫笛)라 부름.], 단소(短簫) 그리고 조선족 양금(洋琴) 등 악기들이 중공 중앙 문화부(中共中央文化部)에서 전국적으로 취급되는 발명 및 개량 악기 평의 회의에서 개량 4등, 3등[1등 없음]이란 성과를 취득하였으며, 길림성 문화청(吉林省文化廳) 평의에서 3등, 2등이란 영예를 받았다.

참고문헌
  • 장선애, 「중국 동북 3성 조선족 비물질 문화재에 대한 연구」, (『용인대 박사 논문』, 2012)
  • 백두넷 (www.baekdunet.com/bbs/tb.php/02_3/617)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