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양시 신성 농기계 부속품 공장

한자 遼陽市 新星 農機械 附屬品 工場
중문 辽阳市新星农机械附属品厂
분야 정치·경제·사회/경제·산업
유형 기관 단체/기관 단체(일반)
지역 요령성 요양시  
시대 현대/현대
상세정보
성격 기업
설립자 김영곤
설립 시기/일시 1974년
최초 설립지 요령성 요양시 신성촌
현 소재지 요령성 요양시 신성촌
정의

요령성 요양시 신성촌에 있는 신성 농기계 부속품 공장.

개설

조선족 농민 기업인인 김영곤이 농기계 부속품 공장을 꾸리면서 일하고 있다.

설립 목적

요양시 신성 농기계 부속품 공장은 개혁, 개방을 실시하기 전 1974년에 촌에서 트랙터 운전수로 일하던 김영곤이 주체로 한 촌영 기업이다.

변천

요양시 신성 농기계 부속품 공장은 김영곤씨의 노력으로 10여 년간 발전하였고 촌민들의 수입 또한 증대 되었다.

구성 및 운영상황

종업원 41명을 가진 소형의 개체 기업으로써 연간 총 생산액 40만 위안, 고정 재산 25만 위안, 유동 자금 3만 위안, 직장 면적 3,000㎡에 달한다. 김영곤은 원료 구입, 기술 도입, 제품 판매, 생산 관리 등 일마다 직접 나서서 혼자 일했다.

현황

공장에서는 트랙터에 쓰는 4,100 발동기 휘돌이축, 2,100 발동기 휘돌이축 두 가지 유형의 제품을 생산하여 연간 총 생산액이 40여 만 위안에 달한다.

의의와 평가

요양시 신성 농기계 부속품 공장은 김영곤씨가 모든 일에 직접 나서서 발전할 수 있었다.

참고문헌
  • 『공장은 나의 생명』(요령신문사, 1990)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