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양시 소가둔구 동연자 공장

한자 沈陽市 蘇家屯區 銅鉛鋅 工場
중문 沈阳市苏家屯区铜铅锌工厂
분야 정치·경제·사회/경제·산업
유형 기관 단체/기관 단체(일반)
지역 요령성 심양시  
시대 현대/현대
상세정보
성격 기업
설립자 박성군
설립 시기/일시 1985년
특기 사항 시기/일시 1987년
최초 설립지 요령성 심양시 소가둔구
현 소재지 요령성 심양시 소가둔구
정의

요령성 심양시에 있는 기계 설비 관련 공장.

개설

심양시 소가둔구 동연자 공장의 박성군은 조선족 문화사업을 진행하기 위해서 경제적 기반으로 심양시 소가둔구 동연신 공장을 이끌고 있다.

설립 목적

심양시 소가둔구 동연자 공장의 박성군은 어려서부터 자기 민족의 문학에 특별한 애착을 가지고 있었다. 지금도 그는 우리 조선족 문화 사업이라면 언제나 발 벗고 나섰다. 그러나 무슨 일을 하든 경제적인 뒷받침이 없이는 제대로 된 사업을 하지 못하였다. 1985년 박성군은 큰마음을 먹고 높은 이자돈을 꾸어서 끝내 개인 공장을 창업하였다.

변천

심양시 소가둔구 동연자 공장은 버는 돈을 재생산에 돌리고 조선족 문화 사업에 4,000여 위안을 사용했으며, 1987년에는 심양시 조선족 문학회 창립을 위해서 경제 후원 사업을 도맡아 하였다.

구성 및 운영상황

심양시 소가둔구 동연자 공장의 박성군은 개인 기업을 경영하기에 자신이 하고 싶은 일을 한다고 한다. 어린 시절에 교통 사고로 왼쪽 다리를 잃어서 남과 달리 어려움이 많았지만 여러 난관을 이겨나가고 기업을 운영하고 있다.

현황

심양시 소가둔구 동연자 공장은 고정 재산 14만 위안, 원동력 90㎾, 종업원 30명에 연간 생산액이 20만 위안밖에 안 되는 조그마한 공장이다. 올해부터 코일을 생산하기 위해 기계 설비를 확장하고 있다.

의의와 평가

피땀을 흘린 만큼 수확도 크다고 박성군은 모험을 하기 위해 냉철한 판단력과 철저한 조사연구를 하고 있다.

참고문헌
  • 요령신문사편,『공장은 나의 생명』, (요령신문사, 1990)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