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안 산성

한자 馬安 山城
중문 马安山城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유적(일반)
지역 요령성 본계시 환인만족자치현 사도하자향  
시대 고대/삼국 시대/고구려
상세정보
성격 성곽/산성
크기 둘레 약 900m
조성|건립 시기/일시 고구려
현 소재지 요령성 본계시 환인만족자치현 사도하자향
원소재지 요령성 환인현 사도하자향
정의

요령성(遼寧省) 본계시(本溪市) 환인만족자치현(桓仁滿族自治縣) 사도하자향(四道河子鄕)에 있는 고구려 시대의 산성.

위치

마안 산성은 요령성 본계시 환인만족자치현 사도하자향을 지나는 환인-본계 간 도로의 남쪽 산 위에 자리 잡고 있다. 동남쪽으로 약 20㎞ 거리에 오녀 산성이 위치해 있으며, 성 위에 올라서면 오녀 산성의 전경이 한눈에 들어온다. 또한 서북쪽 30여 ㎞ 거리에 고검지 산성(高儉地山城)이 있다.

마안산(馬鞍山)이란 이름은 산의 모양이 말 안장[馬鞍]처럼 생겼기 때문에 붙여진 것이다. 이 산은 양끝 산등성이가 우뚝 솟아 있고, 안쪽으로 가면서 낮아진다. 산의 서쪽으로는 산줄기가 계속 이어지지만, 북쪽과 동쪽에는 육도하(六道河)의 하곡평지가 펼쳐져 있으며, 남쪽에도 육도하 지류를 따라 형성된 좁고 기다란 충적지가 펼쳐져 있다.

성 바깥 동북쪽에 소형 적석묘[積石墓, 돌무지무덤]가 여러 기 분포되어 있고 성곽 동쪽의 육도하 하곡평지에 오도하자(五道河子) 고분군, 양가가(楊家街) 고분군 등이 있으며, 서남쪽의 육도하 지류에는 대전자(大甸子) 고분군이 있다.

형태

성벽의 전체 길이는 약 900m에 이른다. 동벽과 남벽이 약 500m로, 반원형으로 둘러쳐진 경사가 가파른 산등성이를 천연 성벽으로 삼았고, 서벽과 북벽이 약 400m로 경사가 완만한 서부와 북부에 인공 성벽을 축조했다. 서벽과 북벽은 실제로는 하나로 이어진 성벽으로 중간 부분이 바깥쪽으로 휘어진 활모양을 이룬다. 성벽의 너비 약 2m, 높이 약 1∼1.5m 정도 남아 있다. 어떤 곳은 간혹 성벽 기초부가 노출되어 있어, 성벽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대체로 괴석(塊石)을 이용해 쌓았는데 정교하게 다듬지는 않았다. 성 내부는 아주 넓지는 않지만, 대체로 평탄한 편이다. 성벽 중앙부의 약간 동쪽에 트인 곳이 한 곳 있는데, 성문지로 추정된다.

의의와 평가

마안 산성은 환인현에 위치한 산성이다. 환인은 고구려의 첫 번째 수도로 고구려 건국 시조 주몽이 흘승골성(訖升骨城)을 건설했던 곳인데 당나라를 거쳐 발해 시대까지 환주(桓州)로 불렸던 곳이다.

마안 산성은 혼강의 지류인 육도하 하곡평지의 남쪽에 위치해 있는데, 환인 분지에서 소자하(蘇子河)나 태자하(太子河) 상류로 나아가는 교통로상의 요충지에 위치하였다. 서북쪽 약 30㎞ 거리에 위치한 고검지 산성과 함께 환인 분지 서부 일대의 방어선을 구축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 桓仁滿族自治縣文物志 編纂委員會, 『桓仁滿族自治縣文物志』(1990)
  • 梁志龍,「桓仁地區高句麗城址槪述」(『博物館硏究』1992-1, 1992)
  • 余昊奎, 『高句麗 城』I(國防軍史硏究所, 1998)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