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분류

「투전 뒷풀이」

한자 投錢 뒷풀이
분야 구비 전승·언어·문학/구비 전승|문화유산/무형 유산
유형 작품/민요와 무가
지역 길림성  흑룡강성  요령성  
시대 현대/현대
상세정보
성격 민요(유희요)
정의

길림성연변조선족자치주에 전해진, 투전이라는 놀이를 노래로 엮은 유희요.

개설

「투전 뒷풀이」는 일자, 이자, 삼자, 사자 등으로 노랫말 운을 이용해서 세태의 적나라함을 풀어내고 있다.

채록/수집 상황

김봉관이 편저한 『중국 조선족 민간 음악집』에 김중환, 구용환과 김중환이 같이 부른 노래가 이황훈의 채보 및 악보로 수록되어 있다.

구성 및 형식

두 종류의 「투전 뒷풀이」중 하나는 3박자 계열의 박자 구조에 솔, 라, 도, 레, 미 음구조로 노래했고, 나머지 하나는 레, 미, 솔, 라, 도, 레의 음 구조에 2박, 3박, 4박, 5박 등의 혼합 박자의 노래여서 두 노래가 음악적 차이를 보인다. 민요의 대부분이 3박자 계열의 박자 구조가 많은데 비해서 2박자 계통의 혼합 박자로 이루어진 「투전 뒷풀이」는 투전이라는 놀이의 상황을 불규칙한 구절로 잘 드러낸다고 하겠다.

내용

「투전 뒷풀이」 1

일자 한 장을 들고 보니/

일체 명월이 밝았구나/

해동새별이 밝았구나/

줄구리 구절씬다//

이자 한 장을 들고 보니/

뒤집 영감의 행군소리에/

팔십리 기생이 춤만 추누나/

줄구리 구절씬다//

삼자 한 장을 들고 보니/

삼해 윤경이 기망세/

정지에 정저 불행검을 메고/

장만 들고 춤만추누나//

사자 한 장을 들고 보니/

사신행차 바쁜 길에/

동지 석양이 다 늦어지구나/

줄구리 구절씬다//

오자 한 장을 들고 보니/

오관참장이 관운장/

장수 중에도 오른 장수라/

줄구리 구절씬다//

육자 한 장을 들고 보니/

유관대사 성진이나/

서울에 갔다 오시었는데/

우리부모는 무실 갔느냐/

줄구리 구절씬다//

칠자 한 장을 들고 보니/

칠년 풍진에 초패왕/

장수중에도 오른 장수/

줄구리 구절씬다//

팔자 한 장을 들고보니/

팔년풍진에 대흉년/

흉년중에도 모세로구나/

줄구리 구절씬다//

구자 한 장을 들고 보니/

구시월의 설한풍에/

낙화분별이 해동하구나/

줄구리 구절씬다//

장자 한 장을 들고 보니/

오륙광대 박광대는/

김씨가문이 첫째로구나/

줄구리 구절씬다//

[김중환 노래, 이황훈 채보]

「투전 뒷풀이」 2

육정육갑진 술밥이야/

덜덜 광창을 불러 잡구두 월색이 통산하구나/

자 누워가는 것은 공동 묘지라/

월명등 판이를 잡구 네한테 정만 가누나/

육육봉 모란봉 개미허리 잘룩봉/

건너집 문수봉이야/

장관도감을 불러잡고 만청판 소노매로 노잔다/

자 장수가 죽으면 전쟁법이로군/

월명등 판이를 잡구가라던 금강산이다/

대감님 골통에 화침질이요/

덜덜광창 불러잡고 마느님 별로 곱구나/

자 삼월이 둘이면 윤삼월이라군/

월명등 반이를 잡고 오라버니 자구 가시오/

오개골집 아주머니 눈깔이나/

펀들개눈 하구서두 서방질 펄쩍 잘 하는구나/

오코야 요렁말어라/

자 숭숭 얽어도 정분가누나/

월명등 반이를 잡구두 오라버니 자구 가시오/

이리치리저리치리 개대가리 똥칠이요/

금점군의 방치질이야/

덜덜광창을 불러잡고 비구나간 청률도로다/

자 칠칠떡문은 무슨 칠이가/

월명등 반이를 잡고 네한테 만정 드누나/

장수님 앉은 데는 성황도당이요/

덜덜광창 불러잡고 마느님 별로 곱구나/

자 일자무식은 판무식이로구나/

영등 썰쌔미를 잡구두 네한테 만정가누나/

자에팔도로 돌아들어 금강산이야/

낙양동창 불러잡고도 끼고나간 청룡도로다/

[구용환, 김중환 노래, 이황훈 채보]

생활 민속적 관련 사항

「투전 뒷풀이」는 투전이라는 옛 풍속을 묘사한 노래이나, 투전과 관련 없는 노랫말도 쓰인다.

현황

「투전 뒷풀이」는 투전 풀이와 투전뒷풀이가 별도로 전한다. 구절의 단위가 불규칙하고, 주워 섬기듯 하는 노래 말 붙임이 실제 투전의 상황을 연상케 한다.

의의와 평가

「투전 뒷풀이」는 투전이라는 옛 풍습과 관련된 상황을 노랫말을 통해서 잘 알 수 있으며, 부르는 사람과 그 노래의 종류도 많지 않은 희귀성이 있다.

참고문헌
  • 김봉관 편저, 『중국 조선족 민간 음악집』(연변인민출판사, 2008)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