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왕

한자 琉璃王
중문 琉璃王
분야 역사/전통 시대|성씨·인물/전통 시대 인물
유형 인물/왕족·호족
지역 길림성  
시대 고대/삼국 시대/고구려
상세정보
성격
성별
활동 시기/일시 B.C. 19년 4월
활동 시기/일시 B.C. 19년 9월
활동 시기/일시 B.C. 17년
활동 시기/일시 서기 3년
활동 시기/일시 12년
활동 시기/일시 13년
활동 시기/일시 14년
몰년 시기/일시 서기 18년
묘소|단소 두곡 동원(豆谷東原)
정의

고구려의 제2대 왕.

가계

유리명왕(瑠璃明王)이라고도 한다. 이름은 유리(類利)·유류(儒留) 또는 누리(累利)라고도 하며, 『위서(魏書)』 고구려전에는 여달(閭達)·여해(閭諧)라고 기록하였다. 시조인 고주몽(高朱蒙)의 맏아들이다. 유리왕부터 5대 모본왕까지는 성이 해(解)씨이므로 고주몽유리왕은 부자관계가 아니라는 주장도 있다. 어머니는 동부여의 예씨(禮氏)이고, 왕비는 비류국 왕인 송양(松讓)의 딸이다.

활동 사항

유리왕[?∼18]은 동부여에서 어머니와 함께 어린 시절을 보냈다. B.C. 19년(동명왕 19) 4월에 아버지인 주몽을 찾아 고구려로 왔고, 즉시 태자로 책봉되었다. 그해 9월 주몽이 죽자, 임금이 되었다.

유리왕은 기병을 동원하여 서북부 지대에 거주하는 선비를 공격해 항복을 받아냈고, 이어 국가의 운명을 건 사업인 수도 천도를 단행하였다. A.D. 3년에는 도읍을 홀본(忽本)에서 국내성(國內城)으로 옮기고 위나암성(尉那巖城)을 쌓았다.

12년에는 신(新)의 왕망이 흉노의 공격을 받고 군대를 파견해 달라는 요구를 들어주지 않아 갈등을 벌여, ‘하구려후(下句麗侯)’라는 비칭(卑稱)을 받기도 하였다. 13년에는 부여의 대소왕이 이끄는 5만 대군의 공격을 격퇴하여 승리를 쟁취하였다. 그 다음해에는 병력을 동원하여 아버지의 충신이었던 오이와 마리로 하여금 양맥국을 멸망시키고, 또 현도군의 고구려 현을 얻었다. 이어 부여를 공격하여 부여왕 대소를 죽이고, 부여의 난민들을 수용하였다.

B.C. 17년(유리왕 3)에는 계비인 치희(雉姬)를 그리는 「황조가(黃鳥歌)」를 지을 만큼 문학적 재능 또한 뛰어난 인물이다. A.D. 18년에 두곡리궁(豆谷離宮)에서 죽었으며, 두곡동원(豆谷東原)에 안장되었다.

참고문헌
  • 『삼국사기(三國史記)』
  • 『삼국유사(三國遺事)』
  • 『동국이상국집(東國李相國集)』
  • 이병도, 「고구려 국호고」(『서울 대학교 논문집 인문 사회 과학』3, 1956)
  • 김용선, 「고구려 유리왕고」(『역사학보』 87, 1980)
  • 池內宏, 「高句麗王家の上世の世系に就いて」(『東亞學』3, 1940;『滿鮮史硏究』上, 1951)
  • 김기흥, 「고구려 국가 형성기의 왕계」(『고구려의 국가 형성』, 2005)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