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혜진

한자 高惠眞
중문 高惠真
분야 역사/전통 시대|성씨·인물/전통 시대 인물
유형 인물/왕족·호족
지역 길림성  흑룡강성  요령성  
시대 고대/삼국 시대/고구려
상세정보
성격 귀족|장군
성별
활동 시기/일시 645년
정의
개설

고혜진(高惠眞)고구려보장왕 때 당과의 전쟁에서 안시성(安市城)을 구원하기 위해 파견되어 당군과 싸우다가 당에 항복하였다.

활동 사항

고혜진은 계루부(桂婁部) 출신의 귀족으로서 남부 욕살(南部褥薩)을 지냈다. 645년 당나라의 공격으로 안시성(安市城)이 위기에 처하자, 고혜진은 북부 욕살(南部褥薩)인 고연수(高延壽)와 함께 구원군을 거느리고 안시성으로 갔다. 이때 고구려와 말갈의 연합군 15만여 명이 출동하여 안시성 근처 주필산(駐蹕山) 부근에서 당나라군과 전투를 벌였다. 그러나 대로 고정의(高正義)가 건의한 지구전 전략을 무시한 채 고연수와 함께 당나라 군대를 공격하였다. 결국 3만여 명의 군사를 잃고, 고연수와 함께 36,000여 명의 군사를 이끌고 당나라에 항복하였다. 당 태종은 고혜진을 사농경(司農卿)에 임명하였다.

안시성 전투가 지속되고 당나라군이 계속 패배하자, 고혜진은 당 태종에게 자신들이 출발한 오골성(烏骨城)[지금 단동시 북부의 봉황성]은 군사가 없으므로 이곳을 공격해야 한다고 전략을 건의하였다. 하지만 그 계획은 장손무기(長孫無忌)가 반대하면서 채택되지 않았다. 그 후 당나라 군대가 패배하고 철수하면서 당나라의 수도인 장안(長安)으로 갔다. 그 뒤의 행적은 전하지 않는다.

참고문헌
  • 『삼국사기(三國史記)』
  • 『구당서(舊唐書)』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