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도 신보』

한자 間島 新報
중문 间岛新报
분야 역사/근현대
유형 문헌/연속 간행물
지역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시대 근대/일제 강점기
상세정보
성격 연속 간행물
관련인물 우치다 외무대신, 조선총독부
발행인 안동정원 (安東貞元)
창간 시기/일시 1921년 7월 16일
폐간|종간 시기/일시 1939년 1월 1일
소장처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제작|간행처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용정시
정의

1921년 4월 간도용정에서 창간된 친일 신문.

개설

『간도 신보』는 1921년 7월 16일부터 일본외무성과 조선 총독부의 보조금에 의해 용정에서 안동정원을 발행인으로 하여 창간되었다. 『간도 신보』는 당시의 대표적인 친일 신문 중의 하나로 1921년 4월 전신인 『간도 시보』를 제호 변하여 창간되었다. 『간도 신보』는 서울, 훈춘, 연길, 도문 , 목단강 등지에서 발행되었으며, 조선문판은 1인 경영 일문 신문의 자료 형식을 취하고 있다. 1924년 12월 2일 『간도 일보』로 제호가 변경되었으며, 1939년 1월 1일 까지 간행되었다.

현재 『간도 신보』는 화재 및 기타 원인으로 37개월간의 신문이 소실되었으며, 나머지 123개월간 신문이 연변조선족자치주 당안국에 현재 소장되어 있다.

참고문헌
  • 이명규 외4인, 『재외 한인 문헌 정보 자원과 실제』(집문당, 2005)
  • 장우권 외 3인, 『재외한인의 문헌정보자원정책과 관리』(북코리아, 2006)
  • 정신화, 이현주, 「『간도 신보』 및 그 음악기사에 대한 연구」(『남북 문화 예술연구』8. 남북 문화 예술 학회, 2011)
  • 김경춘, 김영웅, 「일제 강점기 간도 체육 및 스포츠 변천 과정-간도 신보의 기사 분석을 중심으로(1925-37년)」(『체육 과학 연구』20-4, 체육 과학 연구원, 2009)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