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분류

『민성보』

한자 民聲報
중문 民声报
분야 역사/근현대
유형 문헌/연속 간행물
지역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용정시  
시대 근대/일제 강점기
상세정보
성격 신문
관련인물 관준언, 주동교
창간인 강위청
창간 시기/일시 1928년
폐간|종간 시기/일시 1931년
정의

1928년 북간도 용정에서 발간된 민중 계몽형 신문.

개설

1927년 봄 연길·훈춘·화룡·왕청의 각계 인사들이 공동으로 발기하여 자금을 모집하여 한인 자치 및 민의를 대변한다는 명목으로 『민성보』를 발행하였다. 『민성보』는 보무 위원회가 발행 업무를 주관하였다. 당시 보무 위원회는 강위청을 위원장으로 하였으며, 화룡현 교육국관준언을 국장으로 하여 편집·영업·인쇄 등 세 개 부문으로 신문을 발행하였다.

창간 경위

1920년대 북간도 지역의 한인 사회에 대한 계몽 등이 필요하다고 판단한 연변 각계 인사들이 보무 위원회를 결성하고 『민성보』 신문 발행을 진행하였던 것이다.

형태

『민성보』는 총 4면으로 발행되었다.

구성/내용

『민성보』는 제1면에는 국제 중요 신문과 광고, 제2면에는 국내 정치·경제·통신을 게재하였으며, 제3면에는 지방 소식 및 연재 소설, 제4면에는 문학 작품을 실었다. 뿐만 아니라 민족 모순, 계급 모순에 대하여 사론·사회 조사·지방 통신 등 여러 가지 형식을 통하여 기사를 게재하였으며, 한·중 양 민족의 단결을 역설하는 기사도 게재하였다.

변천과 현황

『민성보』의 초대 총편집은 안희음이었으며, 제2대는 손좌민이었고 문예 책임은 주동교였다. 1931년 만주 사변 이후 정간되었다.

의의와 평가

『민성보』는 북간도 지역 한인을 대변하는 언론으로서의 역할과 함께 민족 운동의 성격을 띠었다.

참고문헌
  • 장우권 외, 『재외한인 문헌정보자원과 실제』(집문당, 2005)
  • 오육삼, 『연변문사자료 1』(정협 연변조선족자치주 문사 자료 위원회, 1987)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