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결 시보』

한자 團結 時報
중문 团结时报
분야 역사/근현대
유형 문헌/연속 간행물
지역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통화시  
시대 근대/일제 강점기
상세정보
성격 군보
관련인물 이홍광
발행인 이홍광 지대 정치부
창간 시기/일시 1947년 12월
폐간|종간 시기/일시 1949년 1월
정의

1947년 조선 의용군 이홍광 지대(李紅光支隊) 정치부에서 발간한 군보.

개설

이홍광(李紅光)은 공산당 계열의 항일 투쟁가로 1934년 5월 전사한 인물이다. 그를 기념하여 조선족 청년들로 구성된 단체가 설립되었는데, 이것이 ‘이홍광 지대(李紅光支隊)’였다.

이후 활동에서 이홍광 지대는 신문·잡지 등을 통한 선동·선전 활동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기에 1946년 8월 『민주 일보』를 접수하고, 1947년 12월 『단결 시보』를 창간하였다.

창간 경위

이홍광 지대 정치부에서는 1947년 7월 평안북도 후창군에 사람을 파견하여 인쇄기를 구하게 한 후 길림성 통화시(通化市)에 있던 『요동 일보』 사무실에 인쇄기를 설치하여 수개월 준비 끝에 1947년 12월 25일 『단결 시보』를 창간하였다.

구성/내용

『단결 시보』의 주된 내용은 토지 개혁 및 해방 전쟁에서 승리를 쟁취하자는 것이 주류를 이루었다.

변천과 현황

『단결 시보』는 조선 의용군 이홍광 지대에서 발행한 일종의 군보였지만 일반인에게도 널리 보급되었다. 약 반 년 동안 발간하다가 재정난으로 1948년 5월 정간했다. 그 후 단동을 거쳐 심양으로 이전하였다가 하얼빈의 『민주 일보』, 연길의 『연변 일보』와 합병하여 『동북 조선 인민보』를 창설하기로 하였는데, 창설 예정 세달 전인 1949년 1월에 폐간되고 말았다.

의의와 평가

조선 의용군 이홍광 지대에서 군보로 만들었지만 일반인에게도 중요한 정보 소식지 역할을 담당하였다.

참고문헌
  • 차배근·오태호, 『중국조선민족언론사』(서울 대학교 출판부, 1945~1990)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