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과둔 유적

한자 燒鍋屯 遺蹟
중문 烧锅屯遗址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유적(일반)
지역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돈화시 대산취자진 소과둔  
시대 선사/선사
상세정보
크기 동서 길이 150m, 남북 너비 30m
발굴 조사 시기/일시 1973년
현 소재지 돈화시 대산취자향 소과둔
정의

길림성(吉林省) 연변조선족자치주(延边朝鲜族自治州) 돈화시(敦化市) 대산취자향(大山嘴子鄕) 소과둔(燒鍋屯)에 있는 선사 시대 유적.

위치

소과둔 유적은 길림성 돈화시 대산취자 서북구의 중부에 위치하고 있는데, 작은 시내가 골짜기를 남북으로 관통하여 흐른다. 동서 양쪽 연안은 완만한 산비탈이다. 소과둔은 시내의 동쪽 연안에 위치한다.

형태

소과둔 유적의 규모는 동서 길이 150m, 남북 너비 30m이다. 문화층의 깊이는 40㎝정도이다. 지면에만 몇몇의 재질이 비교적 거친 토기편들이 흩어져 있었는데, 회색과 회황색(灰黃色)이다. 1973년에 소형 돌자귀 1점이 출토되었는데, 길이 15㎝, 너비 4.5㎝로 세밀하게 가공한 간석기이다.

현황

소과둔 유적은 여러 해 동안 경작지로 개간되어 문화층이 이미 훼손된 상태이다. 현재도 유적의 훼손이 계속 진행되고 있어 관리가 시급하다.

의의와 평가

소과둔 유적은 수습된 토기편의 재질 및 빛깔과 광택 등을 볼 때, 대산취자 유적에서 나온 토기편과 매우 유사하여 같은 시기의 유적이라고 할 수 있다.

참고문헌
  • 吉林省 文物志 編纂 委員會, 『敦化市 文物志』(1985)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