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긍산성

한자 通肯 山城
중문 通肯山城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유적(일반)
지역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혼춘시 춘화진 난가당자촌  
시대 고대/남북국 시대/발해
상세정보
성격
크기 3,000m[둘레]|1,000[길이]|600[너비]
현 소재지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혼춘시 춘화진 난가당자촌
정의

길림성(吉林省) 연변조선족자치주(延邊朝鮮族自治州) 혼춘시(琿春市) 춘화진(春化鎭) 난가당자촌(蘭家蹚子村) 북쪽에 있는 발해 시대의 산성.

위치

통긍산성은 춘화진 난가당자촌 북쪽의 약 7㎞ 거리에 위치한다. 북으로는 흑룡강성(黑龍江省) 영안현(寧安縣) 경계와 5㎞ 떨어져 있으며, 동쪽 1.5㎞ 거리에는 삼인구하(三人溝河)가 북에서 남으로 흐르고 있다. 동으로는 3㎞ 사이를 두고 홍립자산(紅砬子山)과 마주보고 있다. 산성의 동·서는 산골짜기이며, 높이는 지면에서 약 300m이고, 혼춘(琿春)-동녕(東寧) 도로가 성 서쪽 약 1㎞ 지점을 통과한다. 남부는 멀리 초평(草坪) 일대가 내려다보인다.

형태

통긍산성은 매우 험준한 자연 산세를 이용하여 축성하였다. 동·남 양면은 깎아지른 듯한 절벽으로 높이는 약 150m이고, 서면의 언덕은 매우 험하며, 유일하게 북부는 산이 연이어 이어지는 평탄지이다. 성 안의 지세는 북부가 약간 높고, 동남부는 비교적 완만하며, 서측은 언덕이다. 성의 형태는 불규칙하며, 남북 길이 약 1,000m, 동서 너비 약 600m이고, 둘레 길이는 약 3㎞이다.

성의 동·남 두 면은 오직 벼랑으로 성벽이 보이지 않으며, 모퉁이 지점 또는 산의 가장자리 밖으로 돌출한 곳에 토축 또는 석축이 있는데 부근에는 오목한 갱[凹坑] 흔적이 있다. 서·북 양면에는 석축으로 성벽을 쌓았으며 기단 너비 8m, 정상부 너비 4m, 바깥측 높이는 5∼8m에 달하고 내측은 2m 정도이며, 다수가 이미 붕괴되었으나 당시 성의 험준함과 장관을 엿볼 수 있다.

북부와 서남부에 각기 큰 결구(缺口)가 하나 있는데 문지(門址)에 해당한다. 유적지 중부에는 약간 북으로 치우친 곳에 방지(房址) 1곳, 큰 돌무지 1곳, 작은 돌무지 30여 곳 등이 있다. 북에는 높이 약 4m의 낮은 언덕[土崗]이 있는데 돌로 쌓았으며, 그 범위는 길이 약 45m, 너비 약 15m로 연속되지는 않는다. 큰 돌무지는 직경 약 5m, 높이 약 2m인데 돌무지무덤[적석묘(積石墓)]으로 의심된다.

성 안에는 근대인들의 활동 흔적인 온돌을 덮은 방장(房場) 1곳, 우물 2개소가 보이는데 우물 틀의 나무는 아직 완전히 썩지 않았다. 지면은 아직 두둑해 보이는데 최근 사람들이 경작한 것으로 보인다. 현지인에 의하면 십여 년 전에 큰 돌무지 부근에서 손잡이가 달린 삼족철정(三足鐵鼎)이 목격되었으나 현재 행방이 명확치 않다.

의의와 평가

통긍산성과 관련하여 『혼춘고성고(琿春古城考)』 등에 의하면, “통긍산 위고성(通肯山衛古城)은 동북으로 현치(縣治)와 350여 리 떨어져 있으며, 난가당자(蘭家蹚子) 동구(東溝)와 삼인구(三人溝) 부근의 통긍산 위에 있다. 너비 75장(丈), 길이 95장(丈)이며, 성의 형태는 남쪽이 둥글고(南圓) 북쪽은 방형(北方)이며, 성터 높이는 78척(尺), 북문이 1개소이다”라고 기재되어 있다. 이 기록은 통긍산성(通肯山城)의 정황과 대체로 부합한다.

산성의 축성 연대는 연구되지 않았다. “명(明) 영락(永樂) 6년(1408) 노아간 도사(奴兒干都司) 휘하에 통긍산위(通肯山衛)를 설치”하였으며[『명태종실록』, 『만주원류고(滿洲源流考)』 및 『길림통지(吉林通志)』], 통긍산은 혼춘 동북쪽에 자리하고 혼춘하가 여기서 발원하는데 통긍산위(通肯山衛)는 산에 의해 얻은 이름이므로 통긍산 산성은 명나라 때의 통긍산위(通肯山衛)의 치소(治所)일 가능성이 있다.

산성의 형식을 보면 살기성(薩其城)·성장립자 산성(城墻砬子山城) 등의 발해 산성과 유사하며, 가장 이르게는 발해 시대에 축성되어 이후에 명대에까지 연이어 사용되었을 가능성이 매우 크다.

지리적 위치로 보면, 통긍산 산성은 혼춘에서 동녕(東寧)·쌍성자(雙城子) 일대의 육로 교통 요충지로 통하는 곳에 있으며, 현대의 도로 역시 이 지역을 지난다. 청대(淸代)의 역참(驛站) 고력영둔(高力營屯)이 그 북쪽 약 15㎞ 거리에 있었다. 조사 내용을 토대로 할 때 통긍산성은 고대에 교통로를 지키는 군사 요새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 『琿春縣文物志』(吉林省文物志編委會 主編, 1984)
  • 孫進己 主編, 『東北歷史地理(2)』(黑龍江人民出版社出版, 1989)
  • 國家文物局 主編, 『中國文物地圖集』 吉林分冊(中國地圖出版社, 1993)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