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분류

남태자 고성

한자 南台子 古城
중문 南台子古城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유적(일반)
지역 길림성 통화시 통화현 삼과유수진  
시대 고대/삼국 시대/고구려
상세정보
성격 성곽
양식 평지성, 토석 혼축
길이 172m
문물|보호단위등급 현급 중점 문물 보호 단위
발굴 조사 시기/일시 1985년 4월
현 소재지 길림성 통화시/통화현 삼과유수향북위 41°44'8.70",동경 125°23'29.70"
정의

길림성 통화시 통화현 삼과유수향에 있는 고구려 성곽.

위치

남태자 고성은 길림성 통화현 삼과유수향에서 남쪽으로 0.5㎞ 지점 하곡(河谷) 평지의 충적 대지에 위치하고 있다. 동쪽은 봉밀구(蜂密溝)이고 북쪽에는 삼과유수하(三棵楡樹河)가 동쪽에서 서쪽 흘러 부이강(富爾江)으로 유입된다. 고성의 북쪽에는 폭 0.5㎞ 정도의 하곡 평지가 동서 방향으로 펼쳐져 있으며 이 하곡 평지를 따라 삼과유수하가 흐르고 있다. 고성의 동북쪽 건너편에 태평구문 고성이 위치하고 있으며 여기서 다시 동북 방향에 의목수 고성(依木水古城)이 있다.

형태

남태자 고성은 장방형으로 동벽 길이 38m, 남벽 길이 48m, 서벽 길이 38m, 북벽 길이 48m이며, 전체 둘레는 172m이다. 성 내부의 지세는 주변보다 약간 높은 편이다. 성벽은 흙과 돌을 섞어서 축조하였다. 성벽은 기반부 너비 6m, 윗너비 1m, 높이 2m이다. 성곽 시설로는 동남쪽 모서리에 각루(角樓)가 있다. 성벽 단면은 근대 이후 교란되었지만 기초부에는 땅을 다진 흔적이 있고 성벽 곳곳에서 흙을 구운 흔적이 발견된다. 흙은 고온에서 지속적으로 구워진 것으로 보이는데, 대부분 푸석푸석하다. 기단부 1.5m 지점에서는 숯 부스러기가 발견되었고 그 부근에는 돌들이 흩어져 있는데 일부 비교적 큰 돌은 성벽 기초와 관련된 것으로 추정된다.

현황

남태자 고성은 2012년 현재 현급 중점 문물 보호 단위에 지정되어 있다. 성벽은 비교적 잘 보존된 상태이며, 성 내부는 옥수수 밭으로 경작되고 있다. 서북쪽 모서리에는 민가가 있고, 서북 동남쪽 모서리에 채소 저장 구덩이가 있다. 동남쪽 모서리 아래쪽에는 최근에 만든 무덤이 있다.

의의와 평가

남태자 고성이 위치한 지역은 소자하 유역에서 부이강 상류의 왕청문 일대를 경유하여 통화 지역의 혼강 본류 연안으로 나아가는 전략적 요충지이다. 고성의 서남쪽 3.5㎞ 지점에 요·금대의 유물이 대량으로 발견되었다. 이들을 종합해 볼 때. 남태자 고성은 일찍부터 고구려의 초소나 봉수대와 같은 군사 시설로 사용되다가 요·금대에 수리되어 다시 사용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참고문헌
  • 吉林省 文物志 編纂會, 『通化縣 文物志』(1986)
  • 여호규, 「통화 남태고성」(『고구려성Ⅰ-압록강 중상류편』, 국방 군사 편찬 연구소, 1998)
  • 동북아역사재단, 『중국 소재 고구려 유적·유물1-압록강 중상류편-』(동북아역사재단, 2008)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