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분류

건설 산성

한자 建設 山城
중문 建设山城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유적(일반)
지역 길림성 통화시 통화현 대천향 건설촌  
시대 고대/삼국 시대/고구려
상세정보
성격 성곽
양식 보루
길이 340m
면적 6,600㎡
조성|건립 시기/일시 고구려
현 소재지 길림성 통화시 통화현 대천향 건설촌
원소재지 길림성 통화시 통화현 대천향 건설촌
정의

길림성(吉林省) 통화시(通化市) 통화현(通化縣) 대천향(大川鄕) 건설촌(建設村)에 있는 고구려 시대의 보루.

개설

건설 산성은 고구려 전기에 축조되어 부이강(富爾江)의 지류 두도구(頭道溝)를 지나는 통로를 감시하고 통제하기 위해 쌓은 소형 보루이다. 산 아래에는 성으로 올라오는 적을 차단하기 위한 관애와 초소를 부설하였다.

건립 경위

건설 산성이 위치한 부이강 연안에는 흑구 산성(黑溝山城)·전수호 산성(轉水湖山城)·사도구 산성(四道溝山城) 등이 산재해 있다. 이들은 대체로 해발 600∼700m의 높은 산 위에 자리하고 있으며, 부이강의 동서 양안에 위치하여 교통로를 통제하기 위해 쌓은 산성으로 비정되고 있다. 건설 산성 역시 소자하(蘇子河) 상류에서 부이강을 거쳐 혼강(渾江)으로 향하던 교통로를 감제하기 위해 축조된 보루의 하나로 추정된다.

위치

건설 산성은 길림성 통화현 대천향 건설촌 동북쪽 2.5㎞ 거리의 해발 600m 산 정상부에 자리 잡고 있다. 두도하가 산성 서쪽에서 10㎞ 정도 남쪽으로 흘러가 부이강에 합류한다. 건설촌 동북쪽 1㎞ 지점에 길이 2㎞의 입자구(砬子溝) 계곡이 동서로 길게 뻗어 있는데, 이 계곡의 입구에 산성의 보조 초소를 축조하였고, 여기에서 1㎞ 정도 거슬러 올라가면 높이 15m의 절벽 정상에 산성이 있다. 건설 산성에서 남쪽을 바라보면 부이강과 혼강의 합류 지점이 한 눈에 들어온다.

형태

건설 산성이 위치한 산 정상은 비교적 평탄한 지형이다. 정상부의 지세는 사방이 높고 가운데가 약간 낮아 마치 분지처럼 생겼다. 면적은 약 6,600㎡로 남쪽이 넓고 북쪽이 좁으며 계단상을 이루고 있다. 성벽 길이는 동벽과 서벽이 각각 110m, 남벽이 70m, 북벽이 50m로 전체 둘레 길이는 340m이다. 사람이 기어오르기 힘든 낭떠러지인 동·남·서쪽 면에는 성벽을 축조하지 않았다. 북쪽 산비탈이 완만한 편이고 산등성이를 따라서 길이 30m, 너비 2m 높이 0.8∼1m의 석벽이 남아 있다. 성문 터는 두 곳으로, 한 곳은 남쪽의 자연적인 출입구로 여기에서 산 아래로 내려갈 수 있다. 다른 한 곳은 서북 모서리에 있다고 하나 불명확하다. 우물이 하나 있고, 산성 서남쪽에 작은 관애가 하나 있다. 관애는 산 아래쪽 골짜기 입구에 자리 잡고 서쪽에서 산성으로 통하는 통로를 봉쇄하고 있다. 건설 산성 안에서는 적갈색과 흑회색의 토기 파편들이 나왔으며 쇠화살촉과 쇠칼 등이 출토되었다.

현황

건설 산성의 현황에 대한 최근의 보고 내용은 없다. 다만 길림성 지역에서 한(漢)대의 장성(長城) 유적을 찾는 작업은 요령성 왕청문진(旺淸門鎭)에서 길림성 쾌대무진(快大茂鎭)을 지나 통화시(通化市)로 이어지는 연선(沿線)에 집중되고 있다. 중국 학계는 연선에 소재하고 있는 고구려 시대의 유적조차 한대(漢代)의 장성 관련 유적으로 비정하고 있다. 이러한 경향과 관련하여, 건설 산성은 소자하-부이강-혼강으로 이어지는 교통로가 고구려가 요동으로 진출할 때 이용했던 통로 가운데 하나였으며, 여기에 세워진 군사 유적을 장성 유적으로 볼 수 없다는 주요한 근거 자료로 제시될 수 있다.

의의와 평가

건설 산성은 부이강 연안에 분포하고 있는 흑구 산성 등 고구려 전기의 대형 산성과 함께 소자하 상류에서 부이강을 거쳐 혼강으로 향하던 교통로를 감제(瞰制)하던 보루이다. 이는 주요 하천의 연안로를 따라 이어진 당시의 교통로와 여기에 연하여 축조된 고구려 산성의 특징을 잘 보여준다.

참고문헌
  • 吉林省文物志編委會, 『通化縣文物志』(1986)
  • 李殿福 지음, 車勇杰·金仁經 역, 『中國內의 高句麗遺蹟』(1994)
  • 王禹浪·王宏北, 『高句麗·渤海古城址硏究滙編』(哈爾濱出版社, 1994)
  • 余昊奎, 『高句麗 城』 Ⅰ(1998)
  • 林起煥, 「高句麗前期 山城 硏究」(『國史館論叢』 82, 1998)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