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승 유적

한자 雙勝 遺蹟
중문 双胜遗址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유적(일반)
지역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돈화시 쌍승대대  
시대 고대/남북국 시대/발해
상세정보
성격 유적
길이 남북 30m
너비 동서 100m
면적 3,000㎡
발굴 조사 시기/일시 1975년
현 소재지 길림성 돈화시 쌍승대대
정의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돈화시 쌍승대대에 있는 발해 시대의 유적.

개설

쌍승 유적은 1975년 돈화 농아 학교(敦化聾啞學校)에서 학교 건물 정비를 위해 땅을 파던 중에 도기편과 도기로 만든 어망추 등이 발견됨으로써 확인된 유적이다.

위치

쌍승 유적은 길림성 돈화시 쌍승대대에서 남쪽으로 0.5㎞ 떨어진 곳에 위치한다. 유적에서 서남쪽으로는 북산 유적, 서쪽에는 오동성, 남동쪽으로는 강동 24개돌 유적이 있다. 또한 서남쪽의 육정산 고분군까지는 약 7㎞, 영승 유적까지는 약 10㎞, 묘둔 사찰지까지는 약 7㎞, 성산자산성까지는 약 12㎞ 떨어져 있다.

형태

쌍승 유적은 지세가 평탄하며 토질이 비옥한 곳에 위치한다. 유적의 규모는 남북 30m, 동서 100m에 달한다. 1975년에 발견된 도기편과 도제 어망추는 지표면에서 약 50㎝ 깊이에 형성된 약 30㎝ 두께의 문화층에서 나왔다.

현황

2012년 현재, 쌍승 유적의 대부분은 강물에 의해 침식되었다.

의의와 평가

쌍승 유적은 주변에 발해 유적이 넓게 분포하고 있고, 출토된 도기편과 도제 어망추의 형식으로 보면 서쪽으로 약 400㎞ 떨어진 오동성에서 출토된 것과 매우 유사하여 발해 시대의 유적으로 생각된다.

참고문헌
  • 길림성 문물지 편찬위원회, 편 『敦化縣文物志』,1985
  • 김진광, 『북국 발해 탐험』(박문사, 2012)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