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도리행

한자 大都利行
중문 大都利行
분야 역사/전통 시대|성씨·인물/전통 시대 인물
유형 인물/왕족·호족
지역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시대 고대/남북국 시대/발해
상세정보
성격 왕족
성별
활동 시기/일시 726년 3월
활동 시기/일시 726년 4월
몰년 시기/일시 728년 4월
정의

발해 제2대 무왕의 세자.

개설

대도리행[?∼728]은 발해 제2대 무왕(武王)대무예(大武藝)의 세자로 당에서 숙위(宿衛)하던 중 객사하였다.

가계

대도리행의 할아버지는 제1대 고왕(高王)대조영(大祚榮)이며, 아버지는 발해 제2대 무왕대무예이다.

활동 사항

대무예는 당에 활발히 사신을 파견하였는데, 당이 발해의 북쪽에 흑수주(黑水州)를 설치하고 여기에 장사를 파견하는 등 새롭게 전개되는 정세가 대무예의 대당 외교를 자극하였던 것이다. 726년 3월, 대무예는 적자이자 계루군왕(桂婁郡王)이던 대도리행(大都利行)을 보내어 내조하게 하였고, 4월에는 좌무위대장군을 받아 숙위에 들어갔다. 728년 4월 장안(長安)에서 사망하였다.

발해와 당의 관계는 숙위 중이던 대도리행이 객사하는 사건을 계기로 급속히 악화되기 시작하였고, 730년 대무예의 동생 대문예(大門藝)의 당 망명 사건으로 인해 비로소 발해가 당의 등주(登州)를 공격할 정도로 대결 관계가 한계 상황에 이른 것으로 보고 있다.

묘소

대도리행이 죽자, 당에서는 조제(弔祭)하고 그 시신을 발해에 보냈다. 그의 무덤은 확인되지 않고 있다.

참고문헌
  • 『신당서(新唐書)』
  • 김육불, 『발해국지장편(渤海國志長編)』(신서원, 2008)
  • 김종복, 『발해 정치 외교사』(일지사, 2009)
  • 한규철, 『발해의 대외 관계사』(신서원, 1995)
  • 동북아역사재단 편,『발해의 역사와 문화』(동북아역사재단, 2007)
관련항목
이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