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분류

된장

한자 된醬
영문 soybean paste
중문 大酱
분야 생활·민속/생활
유형 음식물/음식물
지역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시대 현대/현대
상세정보
성격 음식
재료
문화재 지정 일시 2009년
정의

조선족이 콩을 주원료로 하여 발효시켜 먹는 식품.

개설

된장은 콩을 원료로 하여 만든 식품으로서 조선민족의 기본으로 되는 음식이다. 된장은 대체로 정월, 우수, 입동을 전후로 하여 담그는데 음식의 간을 맞추고 맛을 낼 뿐만 아니라 영양 성분도 풍부하다. 2009년 조선족의 된장은 성급 무형 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연원 및 변천

한민족이 장을 만들어 먹은 연원은 매우 오래전으로 올라간다. 중국의 『삼국지(三國志)』 위지 동이전(魏志東夷傳)에는 고구려인들이 발효 음식을 잘 만든다는 내용이 등장한다. 또한 『삼국사기(三國史記)』에는 결혼식 예장품에 장이 들어간 예도 기록되어 있다. 된장은 지금도 조선족들의 밥상에서 없어서는 안될 식품이다.

만드는 법

콩을 하루 정도 불렸다가 메주를 쑤어 볏짚 위에 놓거나 새끼줄로 달아맨다. 서너달이 지나면 메주가 뜨면서 건조된다. 마른 메주를 부수어 독에 넣고 소금물을 부어 발효시킨다. 열흘 가량 지나 소금물을 퍼내서 가마솥에서 달이면 간장이 되며, 독안에 남은 건더기는 된장이 된다. 콩을 삶아 된장을 만드는 시기는 대개 한 겨울이다.

생활 민속적 관련 사항

된장은 조선족의 주요한 식품이기에 ‘장맛에서 그 집 안주인의 음식 솜씨를 알 수 있다’는 속담도 있다. 현재 연변에서는 해마다 조선족 전통 문화 된장절 행사도 거행된다.

참고문헌
  • 『조선족 전통 요리』(연변인민출판사, 2007)
  • 『중국 조선족 풍속』(민족 출판사, 2008)
관련항목
이전 TOP